gaudium:
배우고 때로 익히면 기쁘지 아니한가 동아시아에서 살아온 사람들은, 정확하게 쓸 수 없거나 내용을 뚜렷하게 알지는 못해도 공자와 그의 제자 또는 여러 사람들의 대화를 묶어놓은 «논어(論語)»의 첫머리 구절을 어렴풋하게라도 기억한다: “배우고 때로 익히면 기쁘지 아니한가(學而時習之 不亦說乎).” 우리의 삶의 목적은 ‘기쁨’에 있다. 이 기쁨은 몸과 마음 모두에서 느껴야 제대로 된 것이다. 이렇게 되기 위해서 우리는 여러가지 활동을 한다. 우선은 배운다. 그리고 그것을 몸으로 해본다. 이처럼 뭔가를 배우고 그렇게 배운 것을 몸으로… 

gaudium: <> 추천사

Advertisements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Google+ photo

Google+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